탄저병 (炭疽病)

       ○ 병원균 : Glomerella cingulata Spauld. et Schr.
       ○ 영   명 : Bitter rot
       ○ 일   명 : タンソ病

< 병징과 진단 >

     

탄저병 병반

  • 환경조건이 병발생에 알맞을 때는 어린 과실에서도 발생하지만 주로 성숙기인 8월부터 수확기까지 발생하며 저장 중에도 많이 발생한다.
  • 처음에는 과실에 갈색의 원형반점이 형성되어 1주일 후에는 직경이 20∼30mm로 확대되며 병든 부위를 잘라보면 과심방향으로 과육이 원뿔모양으로 깊숙이 부패하게 된다.
  • 과실표면의 병반은 약간 움푹 들어가며 병반의 표면에는 검은색의 작은 점들이 생기고 습도가 높을 때 이 점들 위에서 담홍색의 병원균 포자덩이가 쌓이게 된다.

< 병원균 >

  탄저병 분생포자

  • 자낭균으로 병반에서는 주로 분생포자를 형성하나 드물게는 병반조직내에 자낭각을 형성하여 자낭포자도 생성한다.
  • 자낭각은 흑색이고 구형내지 플라스크형으로 직경이 210∼280㎛이다. ○ 분생포자의 크기는 9∼29×3∼8㎛이다.

< 발생생태 >

  • 세계 각지에서 사과나무, 배나무, 포도나무 등 약 300여종의 식물에서 발견되며 비교적 온난하고 다습한 지방에서 많이 발생한다.
  • 주로 홍옥, 국광, 인도, 욱 품종에서 심하게 발생하며, 한해동안 50∼90%의 이병과율을 나타낸 경우도 있어 1970년대 말까지 우리나라 사과병해 중 가장 피해가 심했던 병이다. 1960년대 말부터 후지 등 탄저병 저항성 품종이 재배되고부터는 병의 발생이 현저히 줄어들었다.
  • 주로 사과나무 가지의 상처부위나 과실이 달렸던 곳, 잎이 떨어진 부위에 침입하여 균사의 형태로 월동한 후 5월부터 분생포자를 형성하게 되며 비가 올 때 빗물에 의하여 비산되어 제 1차전염이 이루어지고 과실에 침입하여 발병하게 된다.
  • 병원균의 전반은 빗물에 의해서 이루어져 기주체 표면에서 각피침입하여 감염되며 파리나 기타 곤충 및 조류에 의해서도 분산전반되어 전염이 이루어지는 것으로 되어 있다.
  • 과실에서는 7월상순경에 최초 발생하며 7월하순에서 8월하순까지 많이 발생하며 9월중순 이후 감소한다. 저장 중에도 많이 발생한다.
  • 병원균의 생육온도는 5∼32℃이며 생육적온은 28℃이다.

< 방 제 >

  • 중간기주가 되는 아카시아나무를 사과원 주변에서 없앤다.
  • 병든 과실은 따내어 땅에 묻고 수세가 강하게 비배관리를 철저히 하며, 과실은 봉지씌우기를 하면 병원균의 전염이 차단된다.

 (글쓴이: 농촌진흥청 원예연구소 대구사과연구소 이동혁)